평택시 농협, 축협, 코로나19 성금 5천만원 쾌척

김정화 | 입력 : 2020/04/08 [16:02]

 

 

농협(평택시지부, 송탄, 안중, 팽성, 평택농협, 과수, 축산 농협, 평택농정지원단)에서는 8일 평택시청 대외협력실에서 지역사회 코로나19 감염 및 확산 방지와 피해 지원을 위한 성금 5천만원을 전달했다.

 

코로나19로 인해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사회에 경제적 도움을 주고자 관내 농협(지부 포함)에서는 총 5천만원의 성금을 모아 평택시에 전달하며 코로나19 예방 및 피해 복구를 위해 기부의 뜻을 전했다.

 

평택시지부 박경원 지부장은 “코로나19로 인해 경제적 피해를 입고 있는 소상공인 및 지역사회 소외계층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성금을 모았으며, 함께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해 나가고 싶다”고 말했다.

 

정장선 평택시장은 “전 세계적인 코로나19의 여파로 인해 경제적 손실 및 심리적 위축 등 다양한 피해가 막대한 상황에서, 이러한 나눔과 기부가 어려운 이웃에게 큰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”며, “이러한 선한 영향력이 지역사회 내의 귀감이 되어 지역주민에게 위로와 희망이 될 수 있을 것이다”고 전했다.

 

한편, 평택행복나눔본부는 평택 관내 사회복지시설 및 기관과 위기가정 등도움이 필요한 곳을 선정해 기부금을 전달하고 투명하게 사용할 예정이다.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